바로가기영역

KCC EGIS

팬게시판

  • Home
  • Fanzone
  • 이지스마당
  • 팬게시판

KCC EGIS와 농구에 대한 자유로운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팬게시판
[프랑스혁명군의 중계 관전후기] 시범경기 4전 전패 다 잊어라!!
작성자최인호 작성일2004-10-24 조회수7998
경기 결과 = KCC 90 : 103 KTF


결국은 4전 전패했군요.
아무리 시범경기라 하지만, 정규리그땐 선수들의 기량이 제대로 발휘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오늘 경기 역시 주전선수들보다 식스맨들을 많이 기용했는데, 이상민 선수 팬들은 무지 실망했을 것입니다. 별로 기용되지 않았구(6분 44초 출장), 오히려 표명일 선수가 KCC의 총사령관이 된 듯 합니다.
추승균 선수는 지금까지 치뤘던 시범경기에선 별다른 활약이 없이 조용한데, 정규리그에선 선전을 했으면 합니다.
조성원 선수가 오늘은 평소보다 좋은활약을 보였는데, 4쿼터때 왼쪽 무릎을 접질러 잠시 일어나지 못해 큰 부상이 우려될 것 같은 예감이었습니다. 옆에서 지켜보고 있는 신감독님, 이주장님은 걱정되는 표정을 지었습니다. 상대팀인 현주엽 선수와 추일승 감독도 조성원 선수에게 괜찮냐고 물어봤구요. 잠시 일어나서 걸어보려고 시도는 했습니다만, 처음엔 허리를 숙이며 가만히 있다 나중엔 미소를 지으며 천천히 걷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제발 큰 부상이 아니기를 간절히 빕니다.....


손준영 선수가 오늘은 다른 경기때보다 많이 출전하였습니다.
1쿼터 초반에 현주엽을 마크했지만 제대로 마크하기엔 무리가 있었습니다.
4쿼터때, 5반칙 퇴장을 당해 벤치로 들어갔지만 오늘은 다른 때보다 좋은 모습을 보였습니다.


최승태 선수.
올해 KCC의 루키이자 많은 팬들이 큰 기대를 거는 선수이고 1,2,3번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올라운드 플레이어라 하지만, 아직 프로에 적응을 못하는 것인지 아니면 몸상태가 아직 양호하지 않은 건지는 잘은 모르겠습니다만, 지금은 별다른 활약이 없네요.
저번에 최민우님께서 최승태 선수는 이번시즌용이 아니라 예상하셨는데, 앞으로 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변청운 선수는 지금으로썬 뭐라고 말할 수가 없네요. 수비를 더욱 강화시키기 위해서 영입했다고들 하는데, 지금까지 치른 시범경기에서 잠깐잠깐 나와 3점슛을 몇 개 성공시켰고, 오늘 치른 시범경기에선 현주엽을 마크 했는데 잘 막지는 못하더군요. 하지만 정재근, 표명일과 더불어 주전선수들의 체력을 세이브 시켜줄 식스맨중의 하나인 것은 확실합니다.


표명일 선수. 오늘 시범경기에서 KCC의 총사령관 역할을 했지만, 쓸데없는 파울을 2개나 저지른 건 총사령관이 할 플레이가 아니라고 생각되네요. 그래도 표명일 선수를 믿습니다. 신감독님께서 미안할 정도로 연습을 하는 연습벌레고 작년 시즌엔 기량 발전과 식스맨상을 동시에 거머쥔 표명일 선수이기 때문이지요.


부산 KTF 매직윙스.
작년 시즌엔 우리팀에게 6번 싸워 6번 전패를 한 팀이었습니다.
올시즌엔 작년 시즌과는 다른 모습을 보여줄 팀이라 예상됩니다.
현주엽 선수는 자기 자신의 자리와 역할을 되찾았고, 또 살을 빼면서 작년 시즌의 부진함을 씻으려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상무에서 복귀한 이홍수, 루키 김성현.
이홍수는 정말 빠르더군요. 코리아텐더 시절때보다 기량 발전한 것 같은 인상을 주었고, 루키 김성현은 속공 참여도가 높은 선수라고 봅니다.
그리고 자유계약제를 통해서 영입한 올시즌 KTF의 새로운 용병들인 애런 맥기와 게이브 미나케.
이 두 선수는 힘과 몸집이 다른 구단들의 용병들보다 뛰어나다고 하더군요.
오늘 시범경기에서 이 둘은 뛰어난 미들슛을 보였고, 3점슛 역시 좋았으며, 우리 용병들에게 전혀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다만, 자유투가 신통지 않아 4쿼터가 끝나갈 때 다른 팀들이 이들에게 반칙 작전을 걸 것이라 예상됩니다.


마지막으로, 조성원 선수.
정말 큰 부상이 아니어야 될 텐데요.
정말 큰 부상이면 정규리그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끼칠 것입니다.
다시한번 큰 부상이 아니기를 간절히 빕니다.


시범경기 4전 전패. 이젠 깨끗이 잊어버리시길...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데 중요한 정규경기에는 우리 선수들이 본래 실력과 기량을 선보여 팬들에게 기쁨을 선사했으면 좋겠습니다.
전주 KCC 이지스 화이팅!!!!!!~~~~~~~


P.S.1. 운영자님. 이 글을 관전후기에다 올리려 했는데, 안 올려 집니다.

P.S.2. 이상 저의 허접한 글이었습니다.^^
자유게시판
NO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280 4분 20초...[1] 황세욱 2004-10-29 5868
279 꼭 이겨야할텐데 ㅠ.ㅠ 김은정 2004-10-29 6151
278 조우현의 3점 황세욱 2004-10-29 6072
277 컥, 바셋 5반칙... 크 황세욱 2004-10-29 6360
276 바..바셋이.. 김경화 2004-10-29 6040
275 남은시간 6분 허니컷 3점 황세욱 2004-10-29 5618
274 민렌드 드라이브인 황세욱 2004-10-29 5922
273 남은 시간 7분 30초. 황세욱 2004-10-29 6059
272 이상민 자유투 3개 황세욱 2004-10-29 5972
271 크 허니컷 속공덩크슛 64-58 황세욱 2004-10-29 5938
270 허니컷 자유투는 좋네요 황세욱 2004-10-29 5693
269 어시스트는 박용명 2004-10-29 6118
268 민렌드 특유의 페이드어웨이슛 황세욱 2004-10-29 6297
267 윽, 김영만 점프슛 54-62 황세욱 2004-10-29 5923
266 3쿼터 종료 62:52 케시시 리드 차윤상 2004-10-29 6155
검색구분자